주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관련사이트 바로가기
내가 만드는 생활정책, 성동구민청! 내가 만드는 생활정책, 성동구민청!
전체메뉴 보기
본문 시작지점
  • 트위터
  • 페이스북
  • 화면출력

> 소통/참여 > 정책제안 > 상상하우스 > 접수

접수

주민제안서

주민제안서
성명 이***
제목 성동구 관공서부터, 유모차 사용자 전용 주차공간(1~3대) 마련의 건

제안내용

제안내용
개요
유모차를 사용해야 하는 아이(약 1세~2세)와 함께 주차시설을 이용하고자 할 때,
아이를 차량에서 유모차로, 혹은 유모차에서 차량으로 옮겨 태워야 할 때,
유모차에 태우고 내리는 동안 안전하고, 좀 더 수월할 수 있는 전용 주차 라인을 만들어 주는 것입니다.(주차장에 따라, 1~3대 정도 자리 확보)
현황 및 문제점
현황
장애인전용 주차 구역은 법으로 정해져 보호를 받고 있는 이유는, 장애인들이 주차공간에서 안전하게 타고 내릴 수 있도록 사회가 지켜 주어야 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잘 걸을 수가 없어서, 유모차로 이동을 해야 하는 우리 아이들의 안전은 장애인 만큼 보장 받지 못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아이도, 자신들의 몸을 잘 가눌 수 없는 것은 동일하기에, 주차시에 보호자를 통하여, 안전하게 내리고 탈 수 있도록 보호 받아야 하는 조건은 동일하다고 보여 집니다. 그러나 아직 이 부문의 보장은 없는 것이 현실 같습니다. (여성전용 주차장보다, 더 사회적 약자인 유아를 위한 주차시설이 경중에서 더 중요할 수 있다고 봄)

문제점
부모님이 주차장에서 아이를 태우고 내릴 때, 유모차를 문 옆에 두고 문을 충분히 열어 아이를 태우고 내려야 하는데 현재의 일반 주차장에선, 그렇게 할 만큼 주차 공간이 넓지 못하고 또 위치에 따라 유모차를 내려 놓고 사용하는 공간의 안전이 보장 되지는 않고 있습니다.
주차 하는 사람이 유모차 이용 시에는, 충분한 옆차와의 넓이가 보장 되어야 하고, 다른 주차라인 보다는 안정된 장소여야 합니다. 자칫, 유모차에 태우는 동안, 주차하는 옆 차량으로부터 위협을 받을 수 있고, (옆차 또한 불편한 것은 마찬가지일 것임), 보호자가 몸을 굽혀 차에 아이를 태우고 내리려면, 차 문을 충분히 열 수 있는 공간이 필요 하기 때문입니다.
개선방안
1. 성동구 관청내, 주차장마다, 좀 더 안전하고 넓은 장소로, 유모차 전용 주차라인을 생성합니다(주차 공간에 따라 1~3대). - 여성전용 주차라인 보다, 사회적 약자인 유아를 위한 유모차 전용 주차라인을 만드는 것이 상대적으로 더 필요해 보입니다.
2. 유모차 모양의 스티커를 생성하여, 성동구 내 1~2살 아이를 둔 보호자 차량에 부착을 하게 합니다.
3. 위 스티커가 부착 된 차량 중에서도, 반드시 유아와 동반하여 유모차를 사용하는 사람만 유모차 전용 주차 공간을 사용하게 합니다.
4. 활용해 보고, 좋은 반응이 있다면, 성동구 내 사설 시설에도 주차라인을 만들 때, 유모차 전용 공간을 만들도록 유도 합니다.
기대효과
1. 우리 어른들이 반드시 지켜 줘야 할 우리 아이들의 안전이 더욱 보장받게 됩니다.
2. 주차 시에 상호간, 위험요인이 줄어들게 됩니다.(아무래도, 유모차 사용자가 시간도 더 걸리고, 차 문도 더 활짝 열고 타고 내리게 될 텐데 이 점에 대한 위험요인이 줄어듭니다.)
3. 이 전용 주차로써, 좀 더 줄어드는 일반 주차랑에 대해선, 가급적 대중교통 이용에 대한 홍보로 전향 해 나갈 수 있습니다. (그런다 하여도, 건강한 일반인을 위한 주차공간의 %는 더 많고, 우리의 미래인 아이들의 안전을 위한 이 일에 1등 구민인 성동 구민들이 마다하지 않으리란 기대를 갔습니다.)
첨부파일

답변

답변
내용
안녕하십니까? 성동구청 총무과 입니다. 성동구민 상상하우스에 귀하께서 제안하신 내용에 대해 다음과 같이 회신하여 드립니다.

귀하께서는 ‘유모차 전용 주차구역을 설치하자’는 내용으로 제안해주셨습니다.

귀하께서 제안하신 사항을 검토한 결과는 다음과 같습니다

우리 구청 지하주차장은 총 441면의 주차면을 확보하여 운영하고 있으나 주차공간 부족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유모차 전용 주차구역을 설치할 경우 주차면이 줄어들어 주차난이 더욱 심해질 우려가 있습니다.
또한 관련 법규 없이 유모차 전용 주차구역을 만들 경우 유모차를 사용하는 사람만 이용하게 할 수 있는 강제력이 없어 실효성이 떨어지므로 ‘유모차 전용 주차구역’에 대한 사회적 합의가 이루어진 후 관련 법령이 제정된 이후에 도입하여야 한다고 판단됩니다.

위와 같은 사유로 귀하의 제안을 즉시 수용하지 못하는 점을 널리 이해하여 주시기 바라며, 이 밖에 더 궁금하신 사항은 성동구청 총무과 이준석(02-2286-5085)으로 연락주시면 성심성의껏 답변해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목록   수정
이전, 다음글
이전글 RFID 음식물처리기 개선제안
다음글 대형서점 유치